국제백신연구소, 필립 르포르 주한 프랑스 대사 초청해 코로나19 백신 및 역학 연구 활동 소개

기자명: 이규진기자   날짜: 2020-05-24 (일) 21:42 1개월전 257  

국내에 본부를 둔 백신 개발 국제기구인 국제백신연구소(IVI)는 22일(금) 필립 르포르 주한 프랑스 대사를 서울대학교 연구공원에 소재한 IVI 본부에 초청, 코로나19 관련 연구 개발 활동 현황을 소개했다.

 

5d8f320554ce7481e273cea7bd0e5c6b_1590324150_6272.jpg


세계보건기구(WHO)가 1월 코로나19를 국제공중보건위기로 선포한 이후 IVI는 국내외 협력기관들과 백신을 개발하고 백신 임상시험 일정을 가속하며 열악한 저개발국 보건 환경에서 대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논의 및 공조를 해왔다.

IVI의 제롬 김 사무총장은 전임상 연구에서 WHO 사전승인(PQ)에 이르기까지 백신 개발 과정의 모든 단계에서 IVI의 독보적인 역량을 르포르 대사에게 소개했다. 김 사무총장은 “대유행을 막기 위해서는 안전하고 효과적인 백신의 신속한 개발과 더불어 이러한 백신을 모든 국가의 사람들이 쉽게 접종받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필립 르포르 대사는 IVI가 달성한 신종 감염병, 특히 코로나19에 대응 노력과 기여에 공감을 표했다. 그는 IVI가 지금까지 달성한 성과들은 국제보건 기구의 역할을 대변하는 것이라며, 전염병에 대한 해결은 글로벌 공조를 통해 이루어져야 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