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오씨이래, 나를 위한 마스크 ‘새로이마스크’ 출시

기자명: 이규진기자   날짜: 2020-06-13 (토) 20:42 5개월전 715  

신종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마스크 조기 품절이 다시 일어나고 있는 가운데 비오씨이래가 항균 마스크 ‘새로이마스크’를 출시했다.  

7c75d3e6b09d31d5bca43e2ded6e8dc2_1592048520_9294.jpg 


새로이마스크는 귀 부분이 무봉제로 제작되어 착용감이 편하고 신축성이 뛰어나 어떠한 얼굴형에도 사용이 가능하다. 또한 강력한 항균 효과로 비말 차단뿐만 아니라 항균성 99.9% 인증을 받은 안전한 마스크다.

여름에도 시원하게 사용할 수 있는 새로이마스크는 자외선 99.9% 차단, 방취 효과와 흡습속건 기능으로 쾌적하게 사용할 수 있다. 그뿐만 아니라 일반 스폰지 마스크와 다르게 물세척이 간단한 원단으로 제작해 재사용이 가능하며 ATB-UV+으로 흡한속건 기능의 섬유로 제작돼 차단등급 50+로 99.9% 이상의 UV 차단이 가능하다. 피톤치드 가공으로 쾌적하게 사용할 수 있다.

ATB-UV+는 은성분에 의한 99.9%의 항균기능과 흡한속건(땀흡수·증발) 기능의 섬유이다. 폐렴을 유발하는 황색포도상구균과 폐렴균을 항균해주고, 포름알데히드,아릴아민 등 유해 물질이 불검출되어 안전하다.

새로이마스크는 고온에 민감하기 때문에 차가운 물에 손 세척 후 햇빛에 말려주면 10~20회 재사용이 가능하다. 아이보리, 블루 2가지 색상과 얼굴형에 맞게 M, L 사이즈로 구성되었다.

비오씨이래 황주성 대표는 “날씨가 더워지면서 마스크로 인해 더욱 심해진 오염을 대처할 방안이 없을까 고민하다 여름에도 사용할 수 있는 새로이마스크를 제작하였다”고 말했다.

새로이마스크는 캐나다에 6월 초 수출되었다. 국내에는 2020년 6월 10일부터 출시돼 온라인 판매 중이며 오프라인으로도 판매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