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적, 방역전문 브랜드 ‘블루존’ 론칭하고 K-방역시장 진출

기자명: 이규진기자   날짜: 2020-11-17 (화) 18:40 16일전 128  
주식회사 로적(대표 박석강)이 방역전문 브랜드 ‘블루존’을 론칭했다.

‘블루존(BLUEZONE)’은 평화와 안전의 상징색인 ‘블루(BLUE)’와 지역을 지칭하는 ‘존(ZONE)’의 합성어로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한 로적의 브랜드 목표를 담고 있다.
a4ee413b68564e84f0fcd77aad4d453d_1605606002_3253.jpg

로적이 론칭한 ‘블루존’이 만드는 방역용품은 개인용품인 마스크부터, 휴대용 방역기, 방호복, 분사형 소독액, 젤 타입 소독제, 방역용 청소기 등이 있으며, 공공방역용품으로는 이동식 발열감시 및 소독장치, 스마트 발열 감지터널 장치, 열화상카메라, 듀얼키오스크, 분사형 소독·방향제 등이 있다.

이번 제품 론칭을 위해 반도체와 기기제조 전문회사인 KF R&D(대표 오상태)와 브랜드빌딩 전문 업체인 블루에이지(대표 김현청)가 함께 한다.

블루존 브랜드를 기획한 블루에이지 김현청 대표는 “우리나라에서 ‘블루존’은 청소년들이 안전하게 거닐 수 있는 유해시설이 없는 지역이고, 미국에서는 평균수명이 긴 지역을 ‘블루존’으로 지정한다”며 “블루존이 표방하고 있는 ‘건강, 안전, 평화’에 이제 ‘방역’의 의미가 더해져 바이러스로부터 안전한 지역을 ‘블루존’이라 부를 수 있도록 브랜드를 포지셔닝 하겠다”고 설명했다.

로적의 박석강 대표는 “앞으로도 생활방역과 공공방역 브랜드를 꾸준히 개발하고 론칭해 혁신적이고 최상의 품질을 갖춘 제품군들을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일상을 변화시키고, 보다 안전하고 쾌적한 삶을 실현하며, 삶의 풍요로운 가치를 더하는 동반자가 되도록 하겠다”고 ‘블루존’ 론칭 소감을 밝혔다.

블루존은 개인방역 용품과 공공방역 제품에 이르기까지 올인원 방역서비스를 제공한다는 목표를 설정하고 11월 18일(수)부터 20일(금)까지 킨텍스에서 열리는 ‘대한민국 국방위산업전 DX KOREA 2020’에서 출시할 제품들의 첫선을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