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나주병원, 정신장애인·노인 일자리 창출 위한 통합 직업훈련 추진

기자명: 이규진기자   날짜: 2021-10-14 (목) 16:57 4일전 94  
보건복지부 국립나주병원(원장 윤보현)이 ‘정신장애인 재활과 노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통합 직업재활훈련 운영’을 추진하기 위해 한국장로교복지재단 나주시니어클럽(관장 김선영)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d40a1f90d72852f39dc9450e2c315940_1634198216_9099.jpg

이번 협약을 통해 국립나주병원의 정신건강 전문 인력과 나주시니어클럽의 인적·물적 자원 등 다양한 인프라를 활용해 양 기관의 특성을 살린 협력 활동을 추진하게 된다.

특히 정신장애인의 회복과 지역사회 복귀를 촉진하기 위해 국립나주병원 원내에 운영 중인 직업재활훈련 ‘정신장애 특화 바리스타 양성과정’ 운영과 노인 일자리 창출 및 정신건강 증진을 위한 나주 지역 내 어르신 대상 바리스타 양성과정을 개설해 정신장애인들과 함께 직업재활훈련 과정에 참여하는 협력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윤보현 원장은 “이번 협약으로 정신장애인에 대한 편견을 우리 어르신들의 연륜으로 보호해 주고, 다 함께 편견 없이 건강한 삶을 영위하는 데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