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각장애인 위한 기기지원 MOU 성료

관계기관들과 청각장애인 청각기기 지원 협약

기자명: 이계정   날짜: 2018-01-08 (월) 14:36 6개월전 234

 

494010b885516f1b7ded4cd10e3c0dd9_1515389764_4422.JPG

 

(보건의료연합신문=이계정 기자) 지난 5일 서울특별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회장 김원제)는 서울특별시, 오티콘 코리아, 윌리엄디만트 그룹(오티콘코리아의 본사)과 함께 청각장애인 청각기기 지원을 통한 ‘소리의 행복 전하기’ 공동협력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오티콘 코리아는 서울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에 약 1억4천만원의 청각기기를 지원하고, 청력테스트와 기본검사 후 협회와 지원대상자를 선발한다. 대상자 선발 후 기본 3회 보청기 조절 및 관리 서비스를 지원하여 무상 기증에 이은 차별화 되고 전문적인 서비스를 진행해 사용자들의 최고의 만족도를 선사할 예정이다.

개인통신장비 및 보청기부터 전문 청각진단장비와 인공와우 사업까지 청각관련 모든 분야의 브랜드를 보유하고 윌리암디만트(오티콘코리아의 본사_덴마크 위치) 그룹사는 청각사업의 세계1위로써 자체 기술개발 센터 및 최신 청각기술을 연구 개발하는 리서치 센터를 보유하고 있는 유일한 청각헬스케어 그룹이다.

오티콘코리아의 박진균 대표이사는 “이번 서울시와 공동협약을 통해 한국의 난청인들의 생활 능력과 환경이 개선되고, 보다 적극적으로 사회에 참여하여, 난청인들에 대한 사회의 인식이 개선될 수 있는 기반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서울시 장애인 후원결연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소리의 행복 전하기’ 공동 협약식에서 서울시장애인복지시설협회 김원제 회장은 “일상생활에서 소리의 행복을 찾을 청각장애인을 대신하여 진심으로 감사하며, 청각기기가 필요한 청각장애인에게 전달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