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일, ‘UV 열풍 침구 청소기’ 출시 홈플러스에서 단독 판매

기자명: 이규진기자   날짜: 2021-02-22 (월) 11:24 3일전 50  
이불 밖으로 몸을 일으키기 어려운 요즘. 밤사이 흘린 땀과 각종 먼지 등으로 오염된 침구에 서식하는 집먼지진드기는 각종 질환의 원인이 될 수 있어 위생에 더 신경을 쓰는 것이 좋다. 마음 같아서는 매일 세탁하고 싶지만, 침구류는 부피가 크고 건조가 어려운 탓에 관리에 어려움이 따른다.
960392d1327f4cbd4bf727438c95f70b_1613960661_3805.jpg

이에 대한민국 종합 가전 기업 신일전자(이하, 신일)가 이부자리를 더 깨끗하고 뽀송뽀송하게 관리해주는 ‘UV 열풍 침구 청소기’를 출시하고 홈플러스 전국 매장 및 온라인 몰에서 단독으로 선보인다.

이번 신제품은 이불 등 섬유 속 미세먼지 흡입은 물론 습기 제거와 살균까지 4단계로 관리해 준다. 분당 6500회 진동하는 두드림 패드가 섬유에 붙은 미세먼지를 털어내고, 강력한 모터가 이물질과 미세먼지를 남김없이 흡입한다. 이와 함께 자외선 살균 파장인 UV-C등급 램프와 PTC 히터를 이용한 열풍(50℃)이 침구 속 습기와 세균도 말끔하게 제거해 준다.

침구뿐만 아니라 세탁이 어려운 패브릭 소파, 카펫 및 러그 등에도 사용할 수 있으며, 아이들이 가지고 노는 인형이나 반려동물의 털 청소에도 활용도가 높다.

이 밖에도 먼지 감지 센서가 탑재돼 제품 상단 디스플레이로 흡입한 먼지의 오염 수준을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높이 감지 센서를 탑재, 본체 바닥이 물체에서 5㎝ 이상 떨어지면 UV 램프가 즉시 작동을 멈춘다.

화이트 색상의 심플한 디자인은 물론 전용 거치대가 있어 보관이 쉬우며, 가격도 8만9000원대로 합리적이다.

조지석 신일전자 전략유통사업부 상무는 “실내 위생 관리를 신경 쓰는 소비자들을 위해 편의성을 높이고 가격 부담을 낮춘 제품을 선보이게 됐다”며 “집안에서도 쾌적하고 건강한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