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브자리, 아이유와 취약계층 어르신에 침구 300채 기부

기자명: 이규진기자   날짜: 2021-09-17 (금) 15:43 1개월전 182  
토탈슬립케어 브랜드 이브자리가 전속모델 아이유와 함께 ‘한가위 온기 나눔’ 캠페인을 진행, 취약계층 어르신을 위한 침구 300채를 공동 기부했다.

이번 캠페인은 기념일마다 선행을 이어오고 있는 아이유가 데뷔 13주년을 맞은 가운데 이브자리가 선한 영향력 실천에 동참하기를 희망하며 기획된 것이다. 양측은 소외 이웃 없는 추석 명절을 만들고자 사회적으로 고립된 취약 노인을 위해 나서기로 했다.
8343f46109adfd91fb359fffd311a815_1631861019_1709.jpg

기부 물품인 차렵이불 300채는 보건복지부 위탁 기관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에 기탁되며 사회 단절, 경제적 여건, 주거 환경 등이 취약한 전국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수행 기관 8개소 연계 어르신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캠페인을 위해 마련된 이브자리 침구는 진드기가 기피하는 천연 성분으로 가공 처리한 항균 차렵이불이다. 사용감이 쾌적하고 수면 중 적정 체온 유지를 도와 신진대사 변화로 체온 조절에 어려움을 겪는 고령층이 사용하기 적합하다.

고현주 이브자리 홍보팀장은 “전속모델 아이유의 속 깊은 마음에 공감하고, 함께 나눔을 베풀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판단해 캠페인을 진행하게 됐다”며 “이브자리 침구가 따뜻함을 전하고 어르신들과 사회를 이어주는 하나의 매개체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브자리는 지역사회를 대상으로 꾸준한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12년간 사랑의 이불 전달식을 진행해오며 누적 2만여 채의 이불을 전국 복지 기관에 후원했다. 이브자리 사옥이 위치한 서울 동대문구의 사회복지관을 정기적으로 방문해 침구 기부와 자원봉사도 실천 중이다. 최근 백합문화재단을 출연하는 등 나눔의 범위를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