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식스티헤르츠-요크, 재생에너지 구독 MOU 체결

이규진 | 기사입력 2024/05/12 [00:08]

식스티헤르츠-요크, 재생에너지 구독 MOU 체결

이규진 | 입력 : 2024/05/12 [00:08]

에너지 IT 소셜벤처 식스티헤르츠(대표 김종규)는 요크(대표 장성은)와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식스티헤르츠는 이번 MOU에 따라 재생에너지 구독 서비스인 ‘월간햇빛바람’을 통해 요크의 RE100(Renewable Electricity 100%, 기업이 사용하는 전력을 100% 재생에너지로 충당하겠다는 캠페인) 달성에 기여하고, 재생에너지 사용 확대를 위한 추가적인 협력 기회를 모색할 계획이다.

 

식스티헤르츠는 태양광·풍력 등 재생에너지 발전량 예측 솔루션을 제공해 탄소배출 저감에 기여하는 소셜벤처다. 식스티헤르츠의 서비스 중 하나인 ‘월간햇빛바람’은 재생에너지를 사용하고자 하는 기업들이 월 구독 등의 형식으로 재생에너지 공급인증서(REC)를 구매할 수 있는 서비스로, 기업들이 재생에너지 사용을 통해 기후위기 해결에 동참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개발됐다.

 

요크는 에너지 문제에 있어 지속가능한 해결책을 제공하는 제품을 개발하는 스타트업으로, 태양광 발전 시스템 ‘솔라카우’를 통해 개발도상국의 에너지 및 사회 문제 해결을 위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요크가 개발한 ‘솔라 페이퍼’, ‘솔라카우’는 CES에서 혁신상을 수상하는 등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최근에는 커피 브랜드 ‘아얀투(AYANTU)’를 론칭하고, 그 매출의 일부를 ‘솔라카우’ 설치 및 운영에 사용하는 등 프로젝트의 외연을 확장해나가고 있다.

 

식스티헤르츠 김종규 대표는 “다양한 방식으로 사회 문제 해결에 앞장서고 있는 요크를 지원하게 돼 기쁘다. 앞으로 더 많은 기업이 월간햇빛바람을 통해 RE100을 달성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양사는 향후에도 재생에너지 확산을 통한 탄소 감축에 기여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할 계획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